만화가 좋아

2018.01.11 10:16 [ 단편 ]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

2017. 12. 30. (토)


롯데월드에서 신나게 노는 펭귄들

(PC버전에서 클릭하면 크게 볼 수 있으며, 노트8의 화질에 감탄하게 될 것임)


초등2학년 현진이가 토요방과후 미술수업에 자유주제로 그린, 색칠하기 전의 밑그림이다.


1학년 담임이 현진이가 그림에 소질있다는 말씀을 하셨을때도, '우리에게 예체능이란 없다' 싶었다.

재능이 뛰어나거나 부모의 경제력이 뛰어나야 되는 예체능은 현실적으로 어렵겠고, 웹툰작가는 나름 괜찮아 보였지만, 그거라고 쉽겠는가!


나도 어렸을때 만화책을 너무나 좋아해서, 만화가가 되고싶다 생각 했었는데.., 깜빡 잊고 있었다.

현진이도 만화책을 좋아해서 학교에서 도서대여도 거의다 만화책 이었고, 집에 몇권 없는 단행본 학습만화책을 읽고 또 읽고 한다.

3년전 도서정가제 직전에 전집 들일때, 학습용 만화 전집도 들여줬으면 엄청 좋아했을텐데..,


아직 늦지 않았다...? 

오랜만에 11번가를 어슬렁거리다가 구매 완료.

때마침 오늘이 11일이라서 T멤버십 5천점 차감.

간만에 나도 만화책 읽게 생겼다. 룰루랄라.




'단편' 카테고리의 다른 글

만화가 좋아  (0) 2018.01.11
휘영청 밝은 달  (0) 2017.12.28
사파리 스페셜 투어  (0) 2017.12.27
쌀국수 먹으러 베트남 안가도 되겠다.  (0) 2017.11.17
무서워서  (0) 2017.11.03
아이쿠아라리움  (0) 2017.11.01

Write a comment